CBDC란? (비트코인과 CBDC 차이)

비트코인으로 인해 이제는 가상화폐도 하나의 자산으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이에 각 나라의 중앙은행은 화폐시장 주도권을 빼앗기지 않기 위해 CBDC를 준비하고 있는데요. 그럼 이번에는 CBDC란 무엇인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CBDC란

이는 Central Bank Digital Currency의 줄임말로, 각 국가의 중앙은행이 발행하는 ‘중앙은행 디지털 화폐’를 의미합니다. 즉, 중앙은행이 발행하는 가상화폐라고 생각하시면 되는데요. 중앙은행이 디지털 돈을 발행해서 법정 화폐(국가 공식 화폐)와 일정 비율로 교환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것입니다. 또한 이(CBDC) 화폐의 특징은 은행 계좌가 없어도 소지하고 거래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비트코인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탈중앙화 현상으로부터 화폐 주도권이 흔들리는 일을 방지하겠다는 것인데요. 참고로 이렇게 공식적으로 교환이 가능한 가상화폐를 ‘스테이블 코인’이라고도 부릅니다.


CBDC 효과

일단 중앙은행이 시중 통화량을 조절하는 정책으로 활용하기 좋은데요. 화폐 주조와 유통 비율을 줄일 수 있기 때문이죠. 또한 가상화폐를 통해 이루어지는 탈세나 불법 거래 등을 단속할 수 있게 됩니다. 그리고 은행에서 거래하는 편의성을 높이고 각 종 비용까지도 줄일 수 있습니다. 즉, 기존 화폐 제도는 유지하면서 비용 절감과 편의성까지 높이는 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1. 중앙은행이 통화량을 조절할 때 활용할 수 있습니다.
  2. 탈세와 같은 불법 거래를 단속하기에 용이합니다.
  3. 은행 거래 편의성을 높일 수 있습니다.
  4. 거래 비용을 낮출 수 있습니다.


비트코인과 CBDC 차이

가장 큰 차이점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은 CBDC는 가치가 정해져 있어서 비트코인처럼 시세 변동이 일어나지 않는다는 것인데요. 즉, 다시 말해 현재 비트코인과 같은 가상화폐는 가치가 불안정하기 때문에 화폐로써 역할을 하지 못하고 투자 상품으로만 활용되고 있지만, CBDC는 법정 화폐와 정해진 비율로 교환할 수 있으며 이를 정부 기관에서 보증하는 시스템으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화폐로써 역할을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 (참고)공통점 : 기본적으로 CBDC도 비트코인에 적용되고 있는 블록체인과 같은 첨단 기술을 동일하게 적용합니다.


※ 지금까지 CBDC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현재 전 세계 여러 국가에서는 CBDC 도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아직은 시범 단계 수준이므로 앞으로 어떻게 시스템을 갖추어갈지 지켜봐야겠네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