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영업자 신용대출 저금리 대환 신청하세요!

코로나 팬데믹으로 많은 자영업자 분들이 어려운 시기를 보냈습니다. 그래서 2금융권 이상의 고금리 대출까지 이용한 자영업자 분들이 많아졌는데요. 이제는 업황이 좋아져도 높은 대출 금리로 인해 힘들어하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이에 정부는 자영업자 분들의 상황을 고려해 코로나 기간에 부득이하게 이용한 고금리 상품을 저금리로 바꿀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하는데요. 어떤 내용인지 자세히 알아볼까요?


저금리 대환

앞서 말씀드린 것과 같이 코로나 기간 중에 업황이 좋지 않아서 가계 신용 대출로 버티며 사업을 유지한 자영업자 분들에게 현재 이용하고 있는 고금리 대출을 저금리로 바꿀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기존 저금리 대환 프로그램 대상은 사업자 대출에 한정되어 있었지만, 이제는 사업 용도로 사용한 가계 신용 대출까지 확산 지원한다는 것입니다. 이는 신청일 기준으로 연 7% 이상 개인 신용 대출이나 카드론을 받아 사업 용도로 사용한 자금이 해당되며, 최대 5.5% 저금리 대출로 바꿀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시행 기간

오는 8월 31일부터 접수 신청을 시작하고 마감 기간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습니다.


신청 자격

이 상품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사업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어야 하고, 신용 대출을 받은 시점이 2020년 1월 1일부터 2022년 5월 31일 사이에 포함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참고로 이 기간에 받고 갱신한 대출은 신청 가능합니다. 또한 기존 저금리 대환 프로그램으로 보유 중인 5년 만기 대출은 10년 만기로 연장할 수도 있어요. 다만 이미 사업자 대출을 1억 원의 한도를 채워서 대환 받은 사업자 분들은 추가 대환이 불가능합니다. 그리고 도박이나 사행성 관련 업종, 유흥 주점, 부동산 임대 · 매매 등에 사용한 자금도 지원 제외 대상입니다.


지원 금액

저금리 대환 한도는 최대 2000만 원입니다. 그런데 최대 2000만 원을 신청한다고 해서 무조건 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닌데요. 그 중에서 사업 용도로 지출한 금액만 지원 받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코로나 기간 동안 2000만 원을 대출 받아서 생활비로 500만 원을 사용하고 사업 운영비로 1500만 원을 사용해다면, 1500 만 원만 저금리 대환이 가능한 것입니다.


접수 방법

저금리 대환 관련 상담 및 접수 신청은 대면으로만 가능하고, 전국 14개 은행 영업점에서 진행합니다. 사실상 거의 대부분의 금융사들이 지원한다고 생각하시면 되겠고, 내가 이용하는 가까운 은행 영업점에 방문하시면 되겠습니다. 참고로 정리해 드리면 국민, 신한, 우리, 하나, 기업, 농협, 수협, 부산, 대구, 광주, 경남, 전북, 제주, SC제일은행 등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